Monday, December 19, 2005

The mind travels

발 없는 말 천리 가고 말 없는 글 만리간다.
말 보다 글이 더 빠른 요즘 세상. 말 조심 + 글 조심.